대통령기록관 홈페이지로 이동합니다
Untitled Document
새소식
노 대통령 “참여정부..
초광역경제권 구상 발..
[2008 신년사] 이민원 국..
“2단계 정책 입법화에..
 
이주의칼럼
지역혁신정책 지속..
    김숙래 /산업기술평가원 지역혁신본부장지역혁신정책..
 
주요정책
공공기관이전및혁신도시
혁신클러스터
수도권발전정책
신활력사업
살기좋은지역만들기
 
HOME > 알림마당 > 언론보도해명
 
 
청와대 “공공기관 지방이전 재논의대상 아니다”
천호선 대변인, 중앙일보 기사 반박
청와대는 12일 공공기관 지방이전을 통한 혁신도시 건설문제는 여야 합의에 근거해 시행되고 있는 것으로 ‘재논의 대상이 아니다’고 못박았다.   천호선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오후 정례브리핑에서 “공공기관의 지방이전을 통한 혁신도시 건설은 국민의 호응도도 매우 높은 정책이며, 당시 ‘혁신도시 특별법’은 여야의 합의로 재정된 그런 법이다. 그런 법에 의거해서 정해진 행정절차를 정상적으로 이행하고 있는 것”이라면서 이같이 강조했다. “공공기관 지방이전 늦어지면 심각한 차질”   천 대변인은 “이것.....[2007.12.12]
“이주수당 편법 임금인상” 등 사실과 달라(07.12.12 동아 1면 외)
지방이전계획 수립으로 이전공공기관의 지방이전 가시화
공공기관 지방移轉 아직도 딴지거나
국민이 더 잘 아는 공공기관 지방 이전 이유
“이주수당 편법 임금인상” 등 사실과 달라(07.12.12 동아 1면 외)
□ 보도내용 ('07.12.12 동아 1면, 한국경제 1면, 중앙 1면)   ㅇ 동아일보: 이주직원들에게 이주비 명목으로 매달 최고 130만원의 수당을 주기로 하여 사실상 편법 임금 인상 논란 ㅇ 한국일보: 공공기관 지방이전 직원수당만 1조 ㅇ 중앙일보: 대선 1주일 전에 공기업 이전 대못질   □ 해명내용    ① 동아일보 : 직원들에게 이주비 명목으로 매달 최고 130만원의 수당을 주기로 하여 사실상 편법 임금 인상 논란   ⇒ 공공기관 지방이전에 따른 혁신도시 건설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07.2.12 발효) 제47조 및 동.....[2007.12.12]
지방의 눈으로 산업클러스터 전략을 보면
사업성 평가, 신중하고 논리적인 검토에 기반해야
서울신문은 12월 3일자에서 “산업클러스터 광풍…사업성 글쎄”의 제목으로 클러스터현황을 점검했다. 제목에서 알 수 있듯이 클러스터 열풍에 비해 ‘사업성’은 없지 않느냐는 부정적 이미지에서 출발하고 있다. 어쨌든 클러스터의 중요성에 관심을 갖고 취재를 했다는 점에서 반가운 일이 아닐 수 없다.   그러나 ‘광풍’의 내용과 ‘사업성’의 평가에 대해서는 신중하고 논리적인 검토가 필요하다. 클러스터를 조금 더 깊이 살펴보면 한국사회의 산업구조 및 미래의 방향도 제시할 수 있는 중요한 전략임을 알 수 있다.....[2007.12.05]
서울신문(07.12.03)"산업클러스터 광풍…사업성 글쎄" 보도, 사실과 달라
세계일보(07.12.4,1면) "공공기관 이전비 연기금 동원 검토" 사실과 달라 2007.12.05
[보도참고] 원주 혁신도시 착공 차질없이 추진중 (조선,07.12.03) 2007.12.04
서울신문(07.12.03)"산업클러스터 광풍…사업성 글쎄" 보도, 사실과 달라 2007.12.03
국민일보(07.11.27) "국가균형사업비 '2700억' 부실" 사실과 달라 2007.11.28
[보도참고]"혁신도시 인구유입대책 미흡 " 관련 2007.11.26
문화일보(11월 7일자 39면), “주먹구구로 예산 나눈 혁신도시 못질" 사실과 달라 2007.11.08
국제신문(07.11.6자 30면) 김주남 칼럼 '지방의 자존심, 목소리' 중 보도정정 2007.11.06
 
  1234567